알립니다
한국수산경제신문 홈페이지가 리...
한국수산경제신문은 매일 업데이...
한국수산경제신문의 새로운 기자...
한국수산경제에 오신 여러분들을...
OFF
뉴스홈 > 뉴스 > 수협 > 조합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9년10월02일 13시24분 ]

해양구조협회 부산지부(지부장 정연송)은 지난달 29일 부산 남구 용호항에서 부산해양경찰서, 한국해양구조협회 부산지부, 해양특수구조대, 해경전의경 봉사대, 대형기선저인망수협 임직원등 관계자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용호항 수중정화활동 및 바다살리기 캠페인을 실시했다.
이날 캠페인에서는 항내 바닷속 침적 생활쓰레기와 폐어구 및 해안가에 방치되어 있는 스티로폼과 폐목, 해양쓰레기 등을 수거했으며, 대형  기선저인망수협에서 진행중인 바다 살리기 범국민 캠페인을 홍보하고 전 국민의 적극적인 참여를 독려했다.  
대형기선저인망수협은 작년 6월 ″바다를 살리자!‶라는 주제로 모든 임직원이 참여한 제주도 올레길 해변가 대청소를 시작으로 같은 해 9월 가덕도 대항항, 2019년 6월 가덕도 동선항 등지에서 수중정화활동 및 해안쓰레기 수거활동을 실시하여, 참여어업인과 일반 시민들에게 바다의 가치와 소중함에 대한 의식전환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또한, 유령어업을 유발하고 해양사고의 큰 원인으로 알려진 폐그물 등을 조합소속 어선을 활용 저인망어법으로 조업중 인양된 쓰레기 수거사업을 조합자체 예산으로 실시하여 해양쓰레기 수거에 힘씀과 동시에  Knn방송을 통해 “바다 살리기 범국민 캠페인”을 국민 의식전환 운동으로 전개하여 모든 국민과 어업인들이 평소 바다 밑이 안보인다고 마구 버린 생활쓰레기 및 폐어구등을 캠페인을 통해 버리지 않기와 되가져오기 등 행동하는 캠페인이 되는데 박차를 가하고 있다.
정연송 대형기선저인망수협 조합장은 ″세계적인 이슈인 해양쓰레기  문제의 심각성을 국민과 어업인이 올바르게 인식하고, 이번 행사가 일회성에 그치지 않는 제2의 ′등산객 쓰레기 되가져오기 운동‵이 되도록 범국민적 관심과 참여로 ′바다살리기 캠페인‵을 전개해 풍요롭고 아름다운 우리바다를 후손에게 물려줘야 한다‶고 밝혔다.

올려 0 내려 0
장승범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