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립니다
한국수산경제신문 홈페이지가 리...
한국수산경제신문은 매일 업데이...
한국수산경제신문의 새로운 기자...
한국수산경제에 오신 여러분들을...
OFF
뉴스홈 > 뉴스 > 정책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9년09월05일 13시39분 ]

해수부·농식품부, 포상금 지급요령 개정 시행

 

원산지 표시위반 신고포상금이 최대 1000만 원으로 상향된다.


해양수산부와 농림축산식품부는 지난
4일 농수산물 원산지표시 위반 신고포상금을 상향 조정하는 내용으로 원산지표시 위반 신고포상금 지급요령(고시)’을 개정, 시행한다고 밝혔다.


기존에는 원산지를 거짓으로 표시한 업체를 신고
고발한 자에게 최대 200만 원의 포상금이 주어졌으나, 앞으로는 최대 1000만 원의 포상금이 주어지게 된다. 또한 음식점 원산지 미표시에 관한 신고포상금도 기존 5만 원에서 최대 10만 원으로 상향해 원산지표시에 대한 소비자의 관심을 높이고, 자율적인 감시가 활성화되도록 유도할 계획이다.


개정된 고시에서는 원산지표시 위반 신고포상금의 지급기준을 더욱 세분화하고
, 포상금의 지급대상 제외 범위도 명확하게 구분했다.


한편 농수산물 원산지표시 위반행위를 목격할 경우
,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1588-8112)과 국립수산물품질관리원(1588-5119) 또는 수사기관에 신고하고 신고포상금을 신청하면 된다.

 

올려 0 내려 0
탁희업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