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립니다
한국수산경제신문 홈페이지가 리...
한국수산경제신문은 매일 업데이...
한국수산경제신문의 새로운 기자...
한국수산경제에 오신 여러분들을...
OFF
뉴스홈 > 뉴스 > 전국소식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9년05월09일 08시34분 ]

작년보다 5만 원 인상 어가당 연 65만 원 지급

전남도는 올해 조건불리지역 수산직불제 지원 규모를 확대하고 지원 대상 지역을 선정
, 오는 731일까지 신청을 받는다고 최근 밝혔다.


조건불리지역 수산직불제는 어업 생산성이 낮고 정주 여건이 불리한 섬지역을 지원해 어업인 소득을 보전하고 수산업과 어촌이 갖는 공익적 기능을 유지하기 위한 사업이다
.


어촌 주민의 지역 이탈을 방지하고 지역 수산업의 존속을 위해 시행하는 제도로
, 2014년부터 약 49000여 섬지역 어가(누계)를 대상으로 지원해왔다.


전남도는 올해 목포시 등
10개 시군 총 222개 섬의 1480어가를 지원 대상으로 선정했다.


직불금 지급단가는 지난해보다
5만 원 인상해 어가당 연 65만 원, 69억 원의 직불금을 지급할 계획이다.


다만 직불금 지급 대상으로 고시된 섬지역 거주 어업인 가운데 전년도에 농업 분야에서 조건불리지역 직불금을
50만 원 이상 받은 경우와, 신청인이나 가구원 중 고액 자산가나 고소득자가 있는 경우에는 지급 대상에서 제외된다.


직불금 지급 대상 지역에서는 어가당 지급받은 금액의
30%를 마을공동 기금으로 조성하도록 돼 있어, 주민의 복리 향상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마을공동 기금은 어촌마을 활성화
, 공익적 기능 증진, 어촌 마케팅, 마을 주민 복리 향상 등에 쓰인다.


황통성 전남도 수산자원과장은
"앞으로 직불금 지원단가 상향 정부 건의, 신규시책 발굴, 제도 개선 등 섬지역 어업인 정주 여건을 계속 개선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한국수산경제신문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