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립니다
한국수산경제신문 홈페이지가 리...
한국수산경제신문은 매일 업데이...
한국수산경제신문의 새로운 기자...
한국수산경제에 오신 여러분들을...
OFF
뉴스홈 > 뉴스 > 수협 > 수협중앙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9년01월31일 13시47분 ]
전국 조합 대표들 참여한 가운데 해양경찰청과 소통간담회 개최

수협은 해양경찰청과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어업인의 안전조업과 수산자원 회복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

지난달 30일 서울 송파구 수협중앙회 10층 회의실에서 개최된 소통간담회에서 김임권 수협중앙회장과 전국 회원조합 대표들은 조현배 해경청장과 만나 어업 현장에서 발생하고 있는 고충을 설명하고 건의사항을 전달했다.

수협은 선박패스(V-pass)장치 설치·수리 지원, 조난 어선 예인서비스 확대, 불법조업 중국어선 단속 강화 등의 요청을 해경에 전달했으며 해경은 요청사항을 적극 검토해 연근해 어선의 안전조업 지원 강화와 중국어선 불법 조업 근절에 적극 협조해 나가기로 했다.

김임권 회장은 “어업인들의 고충에 귀 기울여 주시는 해경에 깊은 감사를 표한다”며 “한국수산업의 미래가 해양경찰청에 달려있다. 안전구조외에 수산자원의 보호에도 해양경찰청의 관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에 조현배 해양경찰청장은 “어업인들이 구조에 적극 협조해주셔서 감사하다. 앞으로도 어업인의 안전조업과 어업인 권익 향상을 위해 현장의견을 청취하고 개선방안을 강구해 보겠다”고 밝혔다.
올려 0 내려 0
장승범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