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립니다
한국수산경제신문 홈페이지가 리...
한국수산경제신문은 매일 업데이...
한국수산경제신문의 새로운 기자...
한국수산경제에 오신 여러분들을...
OFF
뉴스홈 > 뉴스 > 수협 > 수협중앙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9년01월03일 11시28분 ]
중앙회와 은행·조합 등 전체 수협 지난해 5000억 원에 가까운 수익 달성

김임권 수협중앙회장이 지난해 사상 최대의 실적을 바탕으로 공적자금 조기상환을 달성해 어촌과 수산업의 미래를 위한 아낌없는 투자를 이어가겠다고 강조했다.
 김 회장은 지난 2일 서울 송파구 수협중앙회 독도홀에서 열린 시무식에서 “지난해 수협 전체 수익규모가 5천억원에 가까운 수익을 내며 어촌과 어민 그리고 수산산업을 위해 더욱 많은 일을 할 수 있는 힘을 키워냈다”며 이 같이 밝혔다.
이어 “공적자금 조기 상환에 온 힘을 기울여 올해를 수협의 힘으로 수산산업을 다시 일으켜 세우는 대전환의 원년으로 만들자”고 덧붙였다.
수협은 지난해 중앙회와 은행 세전이익이 3000억 원을 돌파하며 전체 조직이 5000억 원에 가까운 수익을 달성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김 회장은 이를 바탕으로 공적자금 상환을 가속화해 예금보험공사와 약정된 상환 일정을 최대한 앞당겨 마무리 짓는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올해 치러지는 중앙회장선거와 전국동시조합장선거를 통해 수협의 새로운 미래를 준비해야 하는 과제도 주어져 있음을 강조했다.
김 회장은 “전국 104만 수산 산업인들의 미래를 책임지고 선도해 나갈 지도자를 뽑는 일은 그 무엇과도 견줄 수 없는 중차대하고 숭고한 의미를 갖는다”며 그 어느 때보다도 공명정대하고 투명한 선거를 치룰 수 있도록 조직 구성원 모두가 힘을 모아줄 것을 당부했다. 

올려 0 내려 0
장승범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