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립니다
한국수산경제신문 홈페이지가 리...
한국수산경제신문은 매일 업데이...
한국수산경제신문의 새로운 기자...
한국수산경제에 오신 여러분들을...
OFF
뉴스홈 > 뉴스 > 정책 > 단신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8년05월24일 16시24분 ]

 

전남 완도금일수협 위판장에서 지난 23일 다시마의 풍년을 기원하는 초매식이 열렸다.

초매식에서는 다시마 생산 어업인들이 참석해 해황 안정과 어업인들의 안녕을 기원하며 제를 올리고 위판을 개시했다.

올해 첫 위판 물량은 약 32톤으로, 위판가격은 1kg당 최저6800원에서 최고 9900원까지 거래되어 예년보다 높은 가격추이를 보였다.

다시마 채취는 7월초까지 이어지며, 작황은 전년 대비 색택(품질을 나타내는 윤기)이 양호하고, 엽장이 약 3.5m이상씩 자라 성장이 좋은 편이며, 생산량은 잦은 우천에도 불구하고 평년작은 유지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완도 다시마는 전국 생산량의 70%를 차지하고 있고, 올해 1000여 어가에서 약 3200톤을 위판 260억 원의 소득을 올릴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올려 0 내려 0
한국수산경제신문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